진정한 자유를 찾아서.

anthon.egloos.com

포토로그




IMS 레드미라지 플레임런쳐 3 - 팔 Model Kits

가볍게 손부터 시작 역시 이쁘다
당연하다면 당연하달까 폴리캡이 약간 두꺼워 조금 잘랐다

상박 프레임은 애초에 존재하지 않던 뱅돌이나 폴리캡 하나로 퉁쳐버린 테롤보다는 확실히 양심적이다
특이한 점이라면 조인트가 한쪽에만 있고 폴리캡이 노출돼서 디테일에 추가되는 것인데,
예전 웨이브 1/144 인게이지 쥬논에서 본 방식이다 자칫 불안정할 수 있는데 워낙 빡빡해서 상관없을 수준
당연히 (내가 아는 한도에서) 건프라에서는 본 적이 없다

팔 관절들도 전부 폴리캡을 깎아서...
이 방법이 생각보다 나쁘지 않은듯

팔 조립하면 이런 모습
그와중에 떨어트리기라도 하면 바로 부러질 것 같은 손목 조인트의 위엄

죽이고싶은 어깨쟁이와 4선 스타트
저 놀라운 파츠구성을 보면 황동선을 어떻게든 박을 수밖에 없다

어깨 조립한 시간이 상체랑 머리 조립한 시간보다 길었다
하고나니 굉장한 피곤함이 몰려왔다

아무튼 결합하면 이런 모습
반투명 장갑이라 그런지 몰라도 프레임 상태로도 디테일이 상당히 충실하다

mh들은 언제봐도 뒷태가 멋있다

미라지 계열 기체들(루미너스 빼고)의 딱 적당한 높이의 뒷굽
이정도 높이가 적당하고 좋지

멋진 다리 뒷태
게이트자국이 보이는데 단면이 반사돼서 그런것일 뿐이다
나는... 나는... 파츠정리는 깔끔하게 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